세계에서 특이한 동물들 우리 주변에 있습니다.

세계에서 특이한 동물들 우리 주변에 있습니다.

오늘은 세계에서 특이한 동물들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세계에는 우리가 잘 알지 못하는 동물들도 있고 잘 아는 동물들도 있습니다. 저희집도 그렇지만 강아지나 고양이를 키우면서 가족처럼 지내는 분들도 많을 것으로 보입니다.

이렇게 가정에서 키우는 동물들도 있지만 바다에서나 하늘에서 사는 동물들을 키우질 못하니 그냥 볼 수 밖에 없는데요.

이러한 동물들 중에서 특이한 동물들을 몇가지를 소개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Papua New Guinea: The Dugong

파푸아 뉴기니: 듀공

온순한 바다의 초식동물입니다.
듀공

 

Papua New Guinea: The Dugong 파푸아 뉴기니: 듀공으로 정말 못생긴 생명체로 바다에 살고 있습니다.

바닷속에서 생활하는 포유류로 이 동물이 못생기긴 했지만 귀엽다는 분들도 굉장히 많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보시는 것 처럼 듀공의 무게는 1,100파우드까지 나가는 무거운 몸무게를 하고 있는데요.

이런 덩치와는 다르게 초식동물이라고 합니다. 초식동물이라고 하니 더 귀여워보이지 않나요?

귀여운 거인처럼 생긴 것 같은데요. 거대하지만 초식동물인 초원의 코끼리와도 비슷한 것처럼 보입니다.

수년간의 밀렵으로 인해서 파푸아 뉴기니의 듀공은 멸종위기에도 놓였었다고 하는데요. 이제는 이러한 무차별적인 동물의 죽음은 이제 그만 두었으면 좋겠습니다.

 

 

Australia : The Emu

호주 : 에뮤

타조처럼 생긴 세계에서 2번째로 큰 새
에뮤

 

Australia : The Emu 호주 : 에뮤 호주의 대표적인 동물입니다.

세계적으로는 2번째로 큰 새로 알려져 있는데요. 사진으로는 무시무시하게 보이고 크다는 생각 때문인지 타조의 거대한 모습으로 생각이 들게 만듭니다.

호주라고 한다면 많이 알고 계시는 동물이 캥거루이실텐데요. 호주에서는 캥거루와 함께 이 에뮤를 상징적인 또 하나의 동물료 여기고 있다고 합니다.

저번에도 말씀드렸듯이 캥거루와 마찬가지로 뒤로는 걸을 수 없는 동물로 전진밖에 하지 못하는 동물이라고 하네요.

몸길이 약 1.8m이며 몸무게는 36~54kg가 나간다고 하며 무리생활을 한다고 합니다.

 

뒤로 못가는 캥거루 이야기 : 비밀스러운 동물 이야기

 

Greece: The Phoenix

그리스 : 피닉스(봉황)

봉황이라고도 불리우는 전설의 새입니다.
피닉스

 

Greece: The Phoenix 그리스 : 피닉스(봉황) 우리에게도 익숙하게 불리워왔습니다.

1828년에 현대 그리스 국가의 첫 화폐 통화를 통해서 소개가 된 동물이라고 하는데요.

화폐의 이름은 그리스 독립전쟁으로 그리스가 새롭게 태어남에 따라 상징이 된 동물이라고 하며 그리스가 그리스 신화를 사용해 국가의 동물을 선택한 것입니다.

피닉스가 아닌 봉황은 성스럽고 구귀한 뜻을 가진 상상의 새입니다.

고대 중국에서 신성시 했었던 기림, 거북, 용과 같이 사령의 하나로 여겨지면서 수컷을 봉, 암컷을 황이라고 하며 그 생김새는 문헌에 따라서 조금씩 다르게 묘사가 되어 있다고 합니다.

 

New Zealand: The Kiwi

뉴질랜드 : 키위

먹는 과일이 아닌 새입니다.
키위

 

New Zealand: The Kiwi 뉴질랜드 : 키위 과일이 아닌 바로 새입니다.

키위라고 불리워져서 과일로 착각을 하시는 분들이 계시는데요. 동물중에 조류로 키위라고 불리우는 새가 있습니다.

뉴질랜드의 야생동물로 중요 유산의 상징으로도 여겨지고 있다고 합니다.

희귀한 동물로 뉴질랜드 정부에 따르면 원주민 마오리 족은 키위를 높이 들고 있으며 고위 관리들을 위해서 이 키위 털의 코트를 짜기도 했다고 합니다.

네이버 백과 : 키위

 

세계에는 정말 다양한 동물들이 있습니다.

오늘은 세계에서 특이한 동물들 몇가지를 알아봤는데요.

아시는 부들도 계시겠지만 저는 처음 보는 것들도 있었습니다. 이렇게 다양한 동물들이 있고 알거나 모르거나 모두 자신의 방식으로 자신의 집에서 살고 있습니다.

무차별한 살생으로 인해서 멸종위기를 격는 동물이 많으니 동물보호에 앞장서야 할 것입니다.

댓글 남기기